스킵네비게이션

밀양뉴스

2021년 2분기 399세대 518명 귀농귀촌인 유치

작성자 : 공보전산담당관 작성일: 2021-07-20 조회 : 141회
20210716-밀양시 귀농귀촌인 유치.jpg
경남 밀양시는 적극적인 귀농귀촌 지원정책을 추진하며 올해 2분기 399세대 518명을 유치하는 성과를 거두며 지역사회에 활력을 불어넣고 있다.

올해 2분기 귀농귀촌 실태조사에 따르면 399세대 518명의 귀농귀촌인이 밀양시로 전입했으며 연령층은 50대, 60대가 전체 세대의 55%를 차지하고 부산, 울산 등 대도시로부터 유입이 많은 것으로 나타났다.

밀양시는 민선7기 공약사업으로 귀농귀촌활성화를 선정하고 농업기술센터에 전담기구를 설치해 귀농단계별 교육·상담 지원, 도시민 농촌유지 지원 등 귀농귀촌에 맞는 맞춤형 정책를 수립하여 시행하고 있다.

최근 5년간 밀양시에 정착한 귀농귀촌인은 7,790가구 11,460명(도시민 전입자 누적)으로 다양한 귀농귀촌 정책이 인구유입 성과로 이어지고 있다.

특히, 올해에는 밀양에서 미리 살아보기, 귀농귀촌인 도시민 시티투어, 귀농인 멘토링 지원사업 등 도시민의 수요에 맞춘 차별화된 지원사업을 발굴하고 추진해 호평을 받고 있으며 귀농최적지로 인정받기 위해 다양한 시책과 적극적인 홍보를 이어가고 있다..
박일호 밀양시장은 “코로나19의 영향과 베이비붐 세대의 은퇴준비로 귀농 귀촌에 대한 수요가 증가하고 있는 가운데 밀양시는 다양하고 차별화된 지원정책들로 귀농귀촌의 트렌드를 선도하고 있다”며 “포스트 코로나 시대를 준비하며 비대면 귀농귀촌서비스를 확대하고 수요자 맞춤형 지원정책을 확대 추진하겠다”고 전했다.
공공누리 저작권정책

만족도조사

현재 열람하신 페이지를 평가해 주세요.

평가:
  • 담당자 : 공보전산담당관 공보담당 전화 : 055-359-562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