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킵네비게이션

마을소개

산외면 전경

실혜산(가지산)의 줄기가 서쪽으로 뻗어 내려와 백암산, 중산, 보두산에 이른다. 이면의 동쪽은 백암산의 정상인 백암봉을 중심으로 하여 산내면과, 서쪽으로는 보두산에서 내려온 비학산의 능선을 사이에 두고 상동면과, 남쪽으로는 단장천을 경계로 해서 단장면과 밀양시, 북쪽으로는 백암동, 중산, 보두산의 능선을 경계로 하여 각각 면계를 이루고 있다. 이면의 뒤쪽으로는 큰 산이 둘러 싸고 있으며 앞으로는 넓은 들판이 펼쳐져있다. 산내면의 동천과 단장면에서 내려오는 단장천이 합류되어 단장천을 이루면서 이면을 통과하여 의천강으로 흐른다. 조선초기 밀양 도호부 시대에는 중동면으로 편입되었다. 당시에는 밀양 도호부 동쪽에 있었으며 상동면과 하동면의 중간에 있다고 해서 중동면이라고 했다. 지금의 산외. 산내 단장등 세면을 포괄하는 넓은 구역이었다. 산외면은 임진왜란후 17세기 초에 방리였기 때문이라고 한다. 이때 산외면에 해당하는 방리로는 희곡, 금곡, 남가곡, 와야 , 죽원등 5개 리였다. 그 후 추화면을 중초동, 중이동, 중삼동면으로 분할한 일이 있다. 그러다가 1880년에는 중초동, 중이동면을 폐합하여 추화면으로 환원하였고, 중삼동면은 단장면으로 개칭되었다. 1895년(고종 32)에 추화면을 분할하여 추화사내면과 추화 산외면으로 나뉘었다. 이 면의 동쪽에 있는 백암봉을 경계로하여 그안쪽에 있는 중초동면을 추화 산내면이라 하고 그 바깥쪽에 있던 중이동면을 추화 산외면으로 했다. 이 때 본면의 방리로는 희곡, 금곡 죽동 죽서 와양 엄광 남기리등 7개 리가 있다. 방리의 표기도 다시 변경되었는데 죽원이 죽동, 죽서로 나누어졌다. 1914년 행정구역의 명칭변경에 따라 추화산외면에서 산외면으로 개칭되었다. 1965년 6개 법정리에 소속된 자연 마을을 조정하여 19개의 행정리로 재편성하였다. 유적으로는 금천리의 지석묘군과 고분군, 다죽리의 지석묘군과 고분군 등이 있고 또 봉성사지와 엄광사지 등이 있다.

다원1리

마을사진

전형적인 배산임수의 조건을 갖춘 마을로 면소재지가 위치하고 있으며 옛부터 차나무가 유명하여 다원이라 불리었으며 일직손씨의 집성촌으로 도유형문화재 297호로 지명된 혜산서원을 비롯하여 다량의 고택이 있어 중요문화인 및 고건축에 관계되는 인사들이 자주 방문하고 있으며 주업은 깻잎하우스 벼농사와 대추나무재배 등이 있다.

마을소개

유물, 유적

  • 격재선생문집책판(格齋先生文集冊板)《지방유형문화재 298호》
    • 소재지 : 밀양시 산외면 다죽리 607번지
      집현전(集賢殿) 학사(學士), 병조정랑(兵曹正郞), 봉산군수(鳳山郡守)를 역임하였던 격재(格齋) 손조서(孫肇瑞:1412-?)는 단종(端宗)의 왕위(王位)를 찬탈(簒奪)한 세조(世祖)의 횡포에 분개하여 벼슬을 버리고 고향으로 돌아와 충의(忠義)와 탁절(卓節)로서 두문불출(杜門不出)하며 오직 도학(道學)에만 전념한 학자인데 그의 문집(文集) 목판(木板) 46매가 산외면 다죽리 죽서마을 혜산서원(惠山書院)에 보관(保管), 전승(傳承)되고 있다.
  • 다죽리 손씨고가(茶竹里 孫氏古家)
    • 소재지 : 밀양시 산외면 다죽리 237-1번지
      산외면 다죽리 죽서마을에 있는 일직손씨(一直孫氏) 들의 많은 고택 가운데 "손병사고택(孫兵使古宅)"으로 통하는 이 집은 영조년간(1724-1776)에 병사(兵使) 손진민(孫鎭民)이 창건한 것으로 전해지며, 그 아들인 병사(兵使) 손상용(孫相龍)이 택지를 확장하고 건물을 증축함으로써 지금과 같은 저택이 조성되었다. 건물의 배치 형식은 영남지방 상류고가에서 흔히 볼 수 있는 바와 같이 내외 생활의 공간을 안채와 사랑채로 구분하여 담장과 중문으로 경계를 지었다. 안채의 공간은 넒은 안마당을 중심하여 그 북쪽에 정침(正寢)이 남향으로 앉았고 좌우에는 곡간과 행랑방(行廊房)을 둔 별채가 배치 되었으며 정침 맞은편에에도 별동(別棟)이 있었으나 지금은 없어졌다. 정침의 구조는 7칸 2열의 팔작(八作)지붕으로 가운데 2칸의 대청과 큰방이 있으며, 왼쪽에 부엌과 오른쪽에 건넌방이 붙어 있다. 장대석(長大石)으로 이루어진 정침의 축대(築臺)에는 세군데 돌계단을 두었고 부엌내부의 시렁과 찬간등의 구조가 특이하다. 안채의 오른편에 나란히 자리잡은 사랑채 공간에는 북쪽으로 팔작지붕 4칸 2열의 정당(正堂)이 남향으로 앉아있고 그 건너편 입구에는 행랑방이 좌우에 붙은 대문채가 있으며 사랑마당은 수석(樹石)이 조화를 이룬 정원(庭園)으로 꾸며져 있다. 사랑채에는 죽계서당(竹溪書堂)과 모연재(慕蓮齋)등의 현판이 걸려 있다.
  • 혜산서원(惠山書院)《지방유형문화재 297호》
    • 소재지 : 밀양시 산외면 다죽리 607번지
      산외면 다죽리 죽서(竹西)마을에 세거(世居)하는 일직손씨(一直孫氏)의 5현(賢)을 받드는 서원으로 본래는 영조 29년(1753년)에 창건한 격재(格齋) 손조서(孫肇瑞:1412-?)의 서산서원(西山書院)이 있던 자리이다. 격재는 조선초기 단종의 왕위를 찬탈(簒奪)한 세조의 횡포에 분개하여 벼슬을 버리고 고향으로 돌아와 충의와 탁절(卓節)로서 두문불출(杜門不出)하며 오직 도학에만 전념한 학자인데 후일에 사림(士林)들의 추앙을 받아 이곳에 서원을 세웠으나 고종 5년(1868년) 서원철폐령(書院撤廢令)으로 훼철(毁撤)된후 그 집을 "서산고택(西山古宅)" 또는 철운재(徹雲齋)로 편액(扁額) 하였다. 1971년에 서원의 경역을 확장 정비하고 각지에 분산 봉안되었던 일직 손씨 명현 다섯분의 서원(書院)인 정평공(靖平公) 손홍량(孫洪亮:1287-1379)의 안동 타양서원(陀陽書院), 격재(格齋) 손조서(孫肇瑞)의 밀양 서산서원(西山書院), 모당(慕堂), 손처눌(孫處訥:1553-1634)의 대구 청호서원(靑湖書院), 문탄(聞灘) 손린(孫燐:1566-1628)의 대구 봉산서원(鳳山書院), 륜암(綸菴) 손우남(孫宇男:1564-1623)의 영천 입암서원(立巖書院)등 을 후손들의 세거지인 이곳으로 옮겨 복설(復設) 하고 혜산서원(惠山書院)으로 중건한 것이다. 서원의 규모는 1,300여편의 대지위에 사우(祠宇), 강당(講堂), 동재(東齋), 서재(西齋) 상례문(尙禮門), 이이정(怡怡亭), 고사(庫舍), 대문(大門)등 13동의 건물이 경역에 자리잡고 있다.

민속놀이, 전설, 민요

편싸움놀이(石戰) : 산외면 다죽리 죽동과 죽서마을에서는 조선조 말기부터 정월보름날을 전후하여 마을앞 들판에서 동민끼리 서로 편을 짜서 돌팔매질로 싸움을 하는 놀이가 있었으나 싸움과정에서 부상자가 생기는 등 위험부담이 많아 지금은 없어 졌다. 이 편싸움 놀이의 형태와 구성은 정확하게 알 수 없으나 그 목적은 서로 집단의 위세를 떨치고 내부적인 단결을 도모하며 상대방과의 친선융합의 계기를 만드는데 놀이의 참 뜻이 있었던 것 같다.

버스시간표

  • 밀양→표충사 : 07:30, 08:20, 10:00∼20:10까지 30분 간격
  • 밀양→남 명 : 07:30∼19:50까지 30분 간격

지명유래

전형적인 배산임수의 조건을 갖춘 마을로 옛 이름은 茶院(차원)이라고 한다. 차원이라고 한 것은 茶(차)나무가 많았기 때문에 붙여진 지명이다. 이 차나무는 보두라는 중이 중국에서 갖고 와서 재배하였는데 현재 600년된 차나무가 있어 한국일보 김대성 기자의 소개로 알려져 유명세를 타고 있다.

찾아오시는 길

밀양에서 단장. 산내방향 버스를 타고 다원1리 마을 입구에서 하차 (소요시간 15분)

특산물

들깻잎

들깻잎

전국 생산량의 75%를 차지하며 타지 생산품에 비해 잎뒷면의 적자색이 선명하고 페닐케톤 성분이 많아 독특한 향이 있으며, 잎이 두껍고 칼슘과 철분, 비타민이 풍부하여 고기와 함께 먹으면 콜레스테롤 축적을 방지하는 효과가 있음.

  • 온난한 기후와 맑고 깨끗한 청정지하수를 이용한 수막재배로 부드럽고 신선한 들깻잎을 생산함.
  • 구입처
특산물 구입처 전화번호 판매단위 가격 표
구입처 전화번호 판매단위 가격 비고
산동원예영농조합 법인 055-353-0243 100속 유동

만족도조사

현재 열람하신 페이지를 평가해 주세요.

평가:
  • 담당자 : 산외면 전화 : 055-359-6623
  • 수정일 : 2020.02.15